UPDATED. 2023-02-07 15:17 (화)
MBC ‘안정환의 히든 카타르’ 월드컵 숨겨진 이야기로 통했다! 시청률 6.5%
MBC ‘안정환의 히든 카타르’ 월드컵 숨겨진 이야기로 통했다! 시청률 6.5%
  • 조성민 기자
  • 승인 2022.11.29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안정환의 히든 카타르’
사진=MBC ‘안정환의 히든 카타르’

MBC ‘안정환의 히든 카타르’가 화제성과 시청률을 동시에 잡았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 ‘안정환의 히든 카타르’(연출 김명진, 노승욱)에서는 우루과이전 속에 숨겨진 다양한 장면들과 안정환의 가나전 관전 포인트가 담긴 가운데 시청률 6.5%(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 역시 3.0%를 기록하며 시청자들에게 큰 화제를 모았다.

‘안정환의 히든 카타르’는 2014년 브라질 월드컵 이후 8년 만에 만난 해설 위원 안정환과 캐스터 김성주, 그리고 카타르 현지 응원 열기를 전달해 줄 히든 서포터즈 김용만, 정형돈이 함께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월드컵 현장의 생생함과 중계석 뒤 숨겨진 이야기까지 전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안싸우면 다행이야’ 제작진과 안정환이 힘을 합쳤다.

이날 안정환X김성주는 중계팀, 김용만X정형돈은 히든 서포터즈로 나뉘어 각자의 자리에서 우루과이전의 열기를 전했다. 따로 있지만 하나된 듯 케미를 발산하며 경기 내내 태극 전사와 함께 뛰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강타했다.

특히 시청자들은 ‘안정환의 히든 카타르’의 가장 큰 볼거리인 ‘히든캠’ 열광했다. 그중에서도 손흥민을 따라다녔던 ‘선수 직캠’에 “선수들 줌 해서 찍어주고 히든 카타르 좋다”, “생각도 못 한 부분들 담아줘서 재밌다”라며 중계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장면들에 대해 뜨거운 호응을 보였다.

또한 우루과이전 후 한자리에 모인 네 명이 우루과이와의 무승부를 맞힌 안정환에게 조심스럽게 가나전 전망을 이야기하는 모습이 분당 최고 시청률 8.9%를 기록, 최고의 1분에 등극하며 월드컵에 담긴 전 국민의 진심을 입증했다.

한편 가나전의 숨겨진 이야기와 함께 포르투갈전 관전 포인트를 담은 ‘안정환의 히든 카타르’ 2회는 오는 12월 2일(금) 오후 8시 50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의 경기 바로 전에 방송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