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7 09:43 (수)
GS샵, 1분 ‘숏픽’ 영상 로보락 매출 2억원 올렸다
GS샵, 1분 ‘숏픽’ 영상 로보락 매출 2억원 올렸다
  • 김태영 기자
  • 승인 2024.02.20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샵 로보락 숏픽 콘텐츠와 TV 홈쇼핑 방송 장면
GS샵 로보락 숏픽 콘텐츠와 TV 홈쇼핑 방송 장면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샵이 업계 최초로 선보인 숏폼 콘텐츠 서비스 ‘숏픽(Short Picks)’으로 성공 사례를 만들며 고객은 물론 협력사에도 큰 호응을 얻고 있다.

GS샵은 1월 21일(일) 저녁 8시 35분에 진행된 ‘로보락 S7 울트라 맥스’ 방송이 주문 기준 약 14억원의 매출을 올렸다고 밝혔다. 목표 대비 두 배 가까운 성과였다. 이날 방송은 전체 주문 고객 중 약 15%가 방송 전 ‘숏픽’에 올라온 1분짜리 ‘로보락’ 영상을 시청했다는 점에서 특별했다. 심지어 고객 20명은 숏픽 영상만을 보고 상품을 주문했다. 1분 숏픽 영상을 통해 직·간접적으로 로보락을 2억원 넘게 판매한 것이다.

2월 16일(금) 진행된 ‘코어 어센틱(CHOR AUTHENTIC)’ 론칭 방송도 70분간 약 3만건의 주문이 몰리며 목표 대비 약 300%에 가까운 실적을 달성했는데, 방송 전날인 15일부터 숏픽에 노출한 브랜드 영상이 광고 역할을 톡톡히 한 덕분으로 보고 있다. GS샵은 숏픽만으로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는 것은 물론 브랜드 광고 등 다양한 방식으로 TV 홈쇼핑과 시너지를 낼 수 있다는 점을 확인했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고 보고 있다.

‘숏픽 직접 매출’이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는 점도 고무적이다. 숏픽 직접 매출이란 숏픽만 보고 구매한 상품 매출을 의미한다. 로보락 사례로 보면 숏픽만 보고 구매한 경우 직접 매출, 숏픽을 본 후 TV 홈쇼핑 방송을 보고 구매했다면 간접 매출이라 할 수 있는데, 2월 12~18일간 숏픽 직접 매출은 숏픽 론칭 직후였던 1월 1~7일 대비 약 200%나 증가한 것이다.

GS샵은 숏픽 직접 매출의 세부 구매 내역을 살펴본 결과 ‘로보락’과 같이 대중적으로 유명한 상품, ‘듀얼소닉’과 같이 TV 홈쇼핑을 통해 꾸준히 인지도를 쌓아 온 인기 상품 등은 1분 길이의 ‘숏픽’ 영상만을 보고도 고객들이 망설임 없이 구매하는 것으로 분석했다. ‘숏픽’을 통해 고객은 방송을 기다릴 필요 없이 상품을 빠르게 구매할 수 있고 협력사는 방송 전에는 광고, 방송 후에는 추가 매출을 올릴 수 있게 된 것이다.

GS샵은 숏픽 가능성을 확인함에 따라 고객 경험을 개선하고 협력사에 추가 판로를 제공할 수 있는 고도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그 가운데 가장 공들이고 있는 것이 ‘추천’ 기능이다. 다양한 숏폼 플랫폼들이 이용자가 즐겨보는 영상을 통해 연관 콘텐츠를 추천하는 것처럼, 고객들이 관심 있게 본 상품군의 콘텐츠를 추천하는 것이다.

실제로 1월 22~28일까지 일주일간 추천 기능을 적용한 결과 숏픽을 본 후 해당 상품 페이지로 이동하는 비율이 무작위로 영상을 제공하는 것보다 최대 2.1배 높았고, 시청률도 2.3배 증가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백승대 컨텐츠전략팀 매니저는 “숏픽과 같은 숏폼 콘텐츠는 고객들이 긴 시간 시청하지 않기 때문에 최대한 많은 영상을 제공해 지루함을 없애고 다양한 상품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것이 핵심”이라며 “사내 다양한 시스템과 연계해 콘텐츠 제작 및 운영 효율을 높이고, TV 홈쇼핑 외 인터넷 상품 콘텐츠 비중도 높여 콘텐츠의 다양성을 넓혀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