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8 14:44 (월)
LG전자, 고객경험 강화 위한 ‘서비스 올림픽’ 개최
LG전자, 고객경험 강화 위한 ‘서비스 올림픽’ 개최
  • 박승준 기자
  • 승인 2022.11.10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S 담당하는 서비스 매니저부터 고객 상담 컨설턴트까지 총 85명 참가
“차별화된 고객감동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객 접점에서 일하는 직원들의 역량을 향상시킬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 펼쳐나갈 것”
LG전자가 고객가치 혁신을 위한 ‘2022 한국 서비스 올림픽’을 개최했다
LG전자가 고객가치 혁신을 위한 ‘2022 한국 서비스 올림픽’을 개최했다

LG전자가 고객가치 혁신을 위한 서비스 경진대회를 진행했다. 11월 3일부터 이틀 동안 경기 평택시 LG전자 러닝센터에서 서비스 능력을 겨루고 노하우를 공유하는 ‘2022 한국 서비스 올림픽’을 개최했다.
 
LG전자는 고객서비스 품질 향상에 기여하고자 2002년부터 국내 서비스 매니저들을 대상으로 서비스 올림픽을 개최해왔다. 2018년부터는 해외 서비스 매니저들을 위한 글로벌 대회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서비스 매니저뿐만 아니라 상담 컨설턴트 등 고객 접점에서 일하는 직원들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고객응대’와 ‘소형가전 수리 릴레이’ 종목을 신설했다.
 
지역 예선을 거쳐 올라온 85명이 대회에 참가해 제품수리, 고객응대, 소형가전 수리 릴레이 총 3개 종목에서 실력을 겨뤘다.
 
‘제품수리’는 고장 난 제품을 얼마나 신속하고 정확하게 수리하는지를 평가하는 종목이다. 세탁기, 냉장고, 에어컨, TV, PC/모니터 등 5개 제품군으로 나눠 경기가 열렸다.
 
‘고객응대’ 종목에서는 서비스 매니저들의 고객응대 능력과 상담 컨설턴트의 고객상담 능력을 평가하는 경기가 열렸다. 서비스 매니저와 상담 컨설턴트는 실제 서비스 환경에 일어날 수 있는 특정 상황에서 대응 요령과 고객만족도, 친절도 등을 평가 받았다.
 
‘소형가전 수리 릴레이’는 서비스 매니저 6명이 팀을 구성해 전자레인지, 무선청소기,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정수기, 모니터/TV 등 6개의 제품을 각 1개씩 순서대로 분해하며 제품 안에 숨겨진 미션을 찾아 수행하는 방식이다.
 
LG전자는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낸 27명을 최종 선발해 시상했다. 특히 세탁기 제품수리 경기에서 금상을 수상한 서비스 매니저는 제한 시간보다 훨씬 빨리 고장 부위 5곳을 모두 찾아 정확한 진단을 내리고 신속하게 수리를 완료했으며, 정상 동작 여부까지 확인을 끝마쳐 만점에 가까운 점수를 받았다.
 
LG전자는 고객에게 단순한 서비스를 넘어 ‘F.U.N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고객 관점에서 끊임없이 고민하고 있다. 특히 서비스 올림픽과 같은 건전한 경쟁을 통해 서비스 매니저와 상담 컨설턴트의 자부심을 높이는 것은 물론 서비스 품질까지 향상시켜 더 만족도 높은 서비스로 고객 신뢰를 제고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
 
LG전자 정연채 고객가치혁신부문장(부사장)은 “차별화된 고객감동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객 접점에서 일하는 직원들의 역량을 향상시킬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 펼쳐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