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8 13:20 (월)
'슈돌' 은우, 펜싱스타 아빠 김준호 똑닮은 올백 헤어! 꽃미남 父子 탄생!
'슈돌' 은우, 펜싱스타 아빠 김준호 똑닮은 올백 헤어! 꽃미남 父子 탄생!
  • 정호선 기자
  • 승인 2022.11.03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펜싱스타 김준호의 아들 은우가 헤어스타일 대변신을 예고하며 아빠 닮은 꽃미남 포스를 발산한다.

내일(4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54회는 ‘너라서 고마워’ 편으로 꾸며진다. 이날 은우는 생애 첫 미용실을 방문해 헤어스타일 대변신에 돌입한다. 아무리 순한 아이도 가위가 목에 닿으면 울음을 터트린다는 미용실에서 은우는 순둥순둥한 눈망울을 빛내며 뽀송뽀송 아기 은우에서 꽃미남 은우로 대변신 해 기대감을 급 상승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올백 헤어를 완벽하게 소화한 은우는 아빠 김준호를 쏙 빼 닮은 훤칠한 외모로 사랑스러움을 더한다. 은우는 깔끔하게 정돈된 옆머리와 시원하게 올린 앞머리로 꽃단장을 마쳐 감탄을 자아낸다. 아빠 김준호는 미용사에게 “저와 비슷한 스타일로 하고 싶어요”라는 소망을 드러내 아들 은우와 하나부터 열까지 함께하고 싶은 아들 바보 아빠의 로망을 드러낸다고. 김준호의 바람대로 은우는 싱크로율 100%의 부전자전 꽃미남 DNA를 입증하는 모습. 꽃미남 비주얼 부자의 탄생에 금요일 밤 랜선 이모들을 설렘 가득한 시간으로 채울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은우는 최강 순둥이의 매력을 발산한다. 차가운 가위 감촉은 물론 요란한 소리가 나는 바리깡에도 울지 않는 의젓한 면모를 보인 것. 미모 전성시대를 연 은우와 김준호가 닮은 외모만큼 한층 더 가까워진 부자 케미가 기대를 모은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매주 금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