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8 14:44 (월)
‘나는 SOLO’ 11기 스타트! “예쁜 애 옆에 또 예쁜 애”...솔로남들 입꼬리 상승!
‘나는 SOLO’ 11기 스타트! “예쁜 애 옆에 또 예쁜 애”...솔로남들 입꼬리 상승!
  • 박승준 기자
  • 승인 2022.11.02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PLUS, ENA PLAY
사진=SBS PLUS, ENA PLAY

‘나는 SOLO(나는 솔로)’ 11기에서 솔로녀들의 ‘여신강림’급 비주얼이 공개된다.

2일(오늘)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SBS PLUS와 ENA PLAY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솔로나라 11번지’에 입성하는 11기 미녀 군단이 마침내 베일을 벗는다.

11기 솔로녀들은 연예인급 비주얼에 미모보다 더 뛰어난 매력까지 갖춘 ‘완벽녀’들로 등장부터 시선을 압도한다. 이중 한 솔로녀는 우아한 외모 뒤에 감춰둔 개그 본능을 발산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실제로 이 솔로녀는 제작진과 사전 미팅에서 범상치 않은 노래 실력과 댄스를 작렬해 신선한 충격을 안긴다. 또 다른 솔로녀 역시, 할리우드 스타 밀라 요보비치와 ‘싱크로율 200%’를 자랑한다.

그런가 하면 ‘90년대 멜로 영화’ 여주인공을 연상케 하는 클래식한 여신 비주얼의 솔로녀도 있다. 솔로남들은 ‘예쁜 애 뒤에 예쁜 애’ 수준의 릴레이 미모 대결에 흐뭇함을 숨기지 못해 ‘잇몸 만개 미소’를 짓는다.

11기 솔로녀들은 미모와는 정반대의 파격 연애사도 낱낱이 공개, 파란을 예고한다. 한 솔로녀는 “소개팅을 150번~200번 정도는 했다. 소개팅이라는 형식에 지쳤다”며 진정한 인연을 찾고 싶은 마음을 호소한다. 다른 솔로녀는 “모태솔로와 다를 바 없다. ‘오늘부터 1일이야’ 하고 나서 일주일을 넘긴 적 없다”며 “지금까지 남자친구가 3명인데 총 13일 사귀었다”는 기함할 사연을 공개한다.

과연 역대급 비주얼에 반전 사연까지 안고 있는 11기 솔로녀들이 ‘솔로나라 11번지’에서 어떤 로맨스를 만들어갈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나는 SOLO'는 지난 10월 26일 방송분이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평균 5.7%(수도권 유료방송가구 기준 SBS PLUS·ENA PLAY 합산 수치)의 시청률을 기록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6.2%까지 치솟아 ’신드롬‘급 인기를 실감케 했다. 또한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집계하는 10월 3주차 ‘비드라마 TV화제성 TOP10’에서 3위를 차지하는 등 매주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하고 있다.

11기 솔로녀들의 정체가 공개될 ‘나는 SOLO’는 2일(오늘) 밤 10시 30분 SBS PLUS와 ENA PLAY에서 방송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