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8 13:20 (월)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하나X임주환, 고백→입맞춤 본격 로맨스 시작!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하나X임주환, 고백→입맞춤 본격 로맨스 시작!
  • 정호선 기자
  • 승인 2022.10.31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2TV ‘삼남매가 용감하게’ 방송 캡처
사진=KBS 2TV ‘삼남매가 용감하게’ 방송 캡처

‘삼남매가 용감하게’의 이하나가 임주환을 향한 용기 있는 고백으로 눈길을 끌었다. 

어제(30일) 저녁 8시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극본 김인영, 연출 박만영, 제작 지앤지프로덕션) 12회에서 김태주(이하나 분)와 이상준(임주환 분)이 본격적으로 연애를 시작, 달달한 기류를 뿜어내며 시청자들을 안방극장으로 불러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김태주는 이상준을 만나기 위해 그의 집 앞으로 찾아갔지만, 의도치 않게 장세란(장미희 분)과 마주했다. 장세란은 몸을 제대로 가누지 못하는 김태주를 부축해 집 안으로 들였고, 뒤늦게 연락 받고 도착한 이상준은 김태주를 집으로 데려다줬다. 김태주는 이상준과 헤어지기 전 “나 너 좋아해. 미안해 그동안 겁내고 도망친 거. 네가 너무 좋아서 더 겁이 났어”라며 용기 있게 고백해 설렘을 자극했다.

윤갑분(김용림 분)은 드럼 연습으로 발목 통증을 고민하던 찰나, 문화센터 화장실에서 김건우(이유진 분)에 관한 최말순(정재순 분) 일행의 대화를 들은 후 김건우를 찾아가 진료를 받았다. 윤갑분은 김건우의 서글서글한 태도에 관심을 가지며 “결혼했냐”고 물었고, “천천히 하려고요. 한 20년 후에”라며 미혼인 것을 돌려 말하는 김건우와 둘째 딸 장현정(왕빛나 분)을 이어주려고 해 극적 흥미를 더했다.

한편 배동찬(고온 분)의 정체에 대해 의심을 가지던 장영식(민성욱 분)은 ‘진짜’ 배동찬 검사를 만나기 위해 중앙지검으로 찾아갔다. 장영식은 관계 직원을 여러 번 설득한 끝에 진짜 배동찬 검사를 만났고, 그 앞에 이상민(문예원 분)의 남자친구와 전혀 다른 사람이 나타나 충격을 선사했다. 배동찬의 정체는 무엇일지, 왜 배동찬 검사를 사칭하는 것일지 그에 대한 의문이 커지는 상황. 

방송 말미, 의사로 복귀한 김태주의 모습도 엿볼 수 있었다. 동생 김건우가 근무하는 바르다 병원에서 김태주에게 함께 일하자 제안했고, 김태주는 수락했다. 김태주는 바르다 병원에서 드라마 촬영하는 이상준을 발견, 그를 하대하는 감독에게 이상준 대신 복수해 통쾌함을 안겼다. 이후 이상준은 김태주와 대화 중 이상민의 상견례 자리에 오는 것이 어떻냐고 조심스레 물었고, 김태주는 “좋아. 예쁘게 하고 갈게”라고 답하며 양가 가족들에 대한 두 사람의 정면 돌파가 예고돼 흥미진진함을 더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오늘 태주 여기 저기 복수해 줘서 너무 통쾌했어요.”, “스토리 전개가 빨라서 보고 있으면 시간 가는 줄 몰라요”, “소림이도 하루 빨리 행복한 연애 하는 날이 오길”, ‘다음주 방송도 너무 기대돼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매주 다양한 캐릭터의 이야기를 풀어가며 감동과 재미를 선사하고 있는 KBS 2TV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는 매주 토, 일요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