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7 16:39 (수)
'해방타운' 이혜정, 새벽 4시 30분 기상! 공감 100% '엄마 모닝 루틴'은?
'해방타운' 이혜정, 새벽 4시 30분 기상! 공감 100% '엄마 모닝 루틴'은?
  • 박승준 기자
  • 승인 2021.10.01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
사진=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

'우리네 어머니'와 꼭 닮은 이혜정의 '모닝 루틴'이 공개됐다.

10월 1일(금) 방송되는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이하 '해방타운')에서는 요리 연구가 이혜정의 해방 이튿날이 공개된다.

해방타운 둘째 날, 이혜정은 새벽 4시 30분에 기상해 해방타운에서 가장 빨리 일어난 입주자에 등극했다. 아버지의 가르침을 이어 받아 수십 년 째 새벽 기상을 하고 있다는 이혜정은 눈 뜨자마자 어두컴컴한 거실에서 걸레질을 하며 흔한 어머니들의 모습을 연상케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뿐만 아니라 시청자라면 누구나 공감할만한 '어머니 모닝 루틴'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엄마들의 특징적 모닝 루틴과 똑같은 이혜정의 아침 일상은 본 방송에사 공개된다.

이어 이혜정은 해방타운 입주 후 처음으로 주방에 입성해 아침 식사를 준비 했다. “최근 16kg를 감량했다”며 다이어트 성공을 알린 이혜정은 마, 연근, 당근, 브로콜리 등 다양한 채소를 쪄낸 후 간을 하지 않은 숙채 상태로 식사를 시작했다. 이어 “채소를 쪄 먹으면 영양소 흡수도 잘 되고, 채소 고유의 맛이 느껴져서 좋다”며 열띤 숙채 예찬론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출연진은 “건강에 진짜 좋겠다” “나도 해먹어봐야겠다”라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외출준비에 나선 이혜정은 트레이드마크인 빅마마 아이라인 그리는 법을 공개하며 이혜정 표 ‘겟 레디 윗 미’를 선보였다. 이어 '요리 해방'을 선언했던 이혜정은 본인에게 놀이터와도 같다는 시장에 도착, 제철 나물 구경에 제대로 홀릭 된 모습을 보였다. 와중에 어느새 남편이 좋아하는 식재료만 사고 있는 자신을 발견하며 ”결국 또 나 먹을 건 없네”라며 속상함을 내비쳐 보는 이들을 짠하게 만들었다.

또한 이날 리틀 빅마마, 개그우먼 홍윤화가 초대 손님으로 깜짝 등장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해방타운에 초대하고 싶은 지인으로 제일 먼저 홍윤화를 꼽았던 이혜정은 “윤화가 내 행사를 대신 가준 적도 있다”며 닮은꼴을 인정해 남다른 애정을 과시했다. 홍윤화는 이혜정의 해방을 응원하는 의미로 직접 공수해온 배달 음식 한상을 뚝딱 차려냈다. 이어 이혜정에게 “선생님! 오늘은 맛 연구 금지, 치우기 금지예요”라며 직업병 금지령을 내렸다. 이에 이혜정은 좌불안석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홍윤화의 정성에 감동한 이혜정은 “윤화가 자식보다 낫다”라는 폭탄 발언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요리 연구가 이혜정과 개그우먼 홍윤화가 함께한 해방 라이프는 10월 1일(금)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