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8 09:01 (화)
‘대화의 희열3’ 박준영 변호사, ‘통장 잔고’ 오픈 ‘유희열 당황’
‘대화의 희열3’ 박준영 변호사, ‘통장 잔고’ 오픈 ‘유희열 당황’
  • 최인호 기자
  • 승인 2021.07.28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2TV ‘대화의 희열-시즌3’
사진=KBS 2TV ‘대화의 희열-시즌3’

‘대화의 희열3’ 박준영 변호사가 ‘파산’ 선언을 하게 된 사연을 밝힌다.

7월 29일 방송되는 KBS 2TV ‘대화의 희열3’(연출 신수정) 최종회에서는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권상우, 영화 ‘재심’ 정우의 실제 모델이 된 ‘대한민국 최초 재심 변호사’ 박준영이 마지막 게스트로 출연해, MC 유희열, 김중혁, 신지혜, 이승국과 묵직한 울림이 있는 대화를 펼친다.

박준영 변호사는 억울하게 누명을 쓴 자들의 진실을 밝히는 ‘재심 전문가’로 유명하다. ‘삼례 나라슈퍼 강도치사사건’, ‘8차 화성 연쇄살인사건’, ‘낙동강변 살인사건’, ‘익산 약촌오거리 택시기사 살인사건’이 그가 맡은 재심 사건들. 그러나 정의의 상징이 된 그는 돌연 ‘파산 선언’을 해 모두를 충격에 빠뜨리기도 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준영 변호사는 과거 ‘파산 변호사’가 된 안타까운 사연과 함께 그를 다시 일어서게 만든 기적의 후원을 이야기했다. 박준영 변호사는 파산 후 2016년 진행된 스토리 펀딩에 대해 “3일 만에 1억 원이 모였다”고 말했다. 최종 펀딩 금액은 약 5억 6천만 원이었다고. 박준영 변호사는 ‘사람들의 응원의 힘’을 말하며, 엄청난 금액이 모일 수 있었던 이유를 밝혔다.

그런가 하면 박준영 변호사는 역대급 폭탄 발언들로 MC 유희열을 당황하게 만들기도 했다. 금전적 상황이 좋아졌냐는 질문에, 박준영 변호사는 “지금도 썩 좋지는 않다”며, 통장 잔고와 월세 상황을 오픈했다고. 통장 잔고의 출처까지 투명하게(?) 밝힌 박준영 변호사의 이야기에 관심이 집중된다.

이와 함께 박준영 변호사는 한결같이 무료 변론을 고집하는 이유와, 앞으로 목표에 대해 밝혀 MC들을 감동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사회에서 소외받는 약자들을 위해, 지연된 정의를 바로잡기 위해 싸우는 박준영 변호사. 그의 묵묵한 신념과 의미 있는 행보는 7월 29일 목요일 밤 11시 30분 KBS 2TV ‘대화의 희열3’ 최종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