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18 어게인', 김하늘 이혼 통보와 동시에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JTBC '18 어게인', 김하늘 이혼 통보와 동시에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 김민선 기자
  • 승인 2020.07.31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18 어게인’ 1차 티저 예고 영상 캡처
사진=‘18 어게인’ 1차 티저 예고 영상 캡처

JTBC의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의 첫 티저 예고 영상이 공개됐다. 김하늘의 이혼 통보와 동시에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모범형사’ 후속으로 오는 9월 7일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연출 하병훈/ 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 제작 JTBC스튜디오)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 드라마 ‘고백부부’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하병훈 감독이 JTBC로 이적한 이후 처음으로 연출하는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18 어게인’ 측이 1차 티저 예고 영상을 공개해 이목이 집중된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무거운 정적이 느껴지는 김하늘(정다정 역), 윤상현(홍대영 역)의 투샷으로 시작돼 긴장감을 자아낸다. 특히 김하늘은 “내가 다 잘못했어. 미안해”라는 윤상현의 사과에 그의 눈을 피한 채 “나 정말 지쳤어. 우리 이혼해”라며 이혼 통보를 전해 관심을 높인다. 이에 윤상현은 “내가 정말 잘 할게”라며 김하늘의 손을 덥석 잡는 간절함으로 짠내를 자아낸다.

그 순간 윤상현이 리즈시절의 몸인 이도현(18세 홍대영/ 고우영 역)으로 뒤바뀌어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한다. “나에게 한번만 더 기회를 줘. 사랑해”라는 고백에 고개를 든 김하늘. 그리고 이내 그는 동갑내기 남편 윤상현 대신 교복을 입은 이도현과 마주하게 되자, 입을 떡 벌린 채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는 표정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동시에 18살 고등학생에게 고백을 받는 김하늘을 보고 놀란 장혁진(허웅기 역), 양대혁(남기태 역), 김강현(고덕진 역)의 면면과, “Oh my gosh~”라며 고개를 젓는 이미도(추애린 역)의 모습이 폭소를 더한다.

무엇보다 이도현은 주위의 반응에 아랑곳하지 않고 오직 김하늘에게 시선을 고정시킨 채 “너가 내 첫사랑이자 마지막 사랑이야. 사랑해”라며 거듭 고백을 전해 심쿵을 유발한다. 반면 김하늘은 주위 지인들을 향해 연신 손사래를 치며 상황을 강력 부인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김하늘이 이혼 직전에 18살 리즈시절 몸으로 돌아간 남편에게 다시 설렐 수 있을지, 김하늘과 윤상현, 이도현이 그려갈 이야기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한편, 영화 ‘17 어게인’을 원작으로 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은 ‘모범형사’ 후속으로 오는 9월 7일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