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존, 가맹점주 대상으로 한 '아이디어 경진대회' 성료
골프존, 가맹점주 대상으로 한 '아이디어 경진대회' 성료
  • 김태영 기자
  • 승인 2019.08.28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시상금 1천만 원 규모, 6월 12일부터 7월 7일까지 총 4개 부문 걸쳐 진행
현장에서 듣는 생생한 경영주의 아이디어 통해 가맹점과의 소통 강화 및 브랜드 발전에 힘써
골프존이 개최한 ‘골프존파크 가맹점 경영주 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 (왼쪽부터) 골프존 영남사업팀 윤병은 프로, 대상을 차지한 삼산 뭉치 골프존파크 안재순 경영주, 골프존 영남사업팀 황윤 팀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골프존이 개최한 ‘골프존파크 가맹점 경영주 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 (왼쪽부터) 골프존 영남사업팀 윤병은 프로, 대상을 차지한 삼산 뭉치 골프존파크 안재순 경영주, 골프존 영남사업팀 황윤 팀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골프존(대표이사 박기원)이 가맹점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총 시상 1천만원 규모의 '골프존파크 가맹점 경영주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는 고객과 현장에서 직접 만나는 경영주들의 다양하고 생생한 아이디어를 통해 소비자의 의견을 현장에 적극 반영하고, 이를 통해 본사와 가맹점 간 소통하는 상생의 장을 열기 위해 마련됐다.
 
대회는 지난 6월 12일(수)부터 7월 7일(일)까지 약 한 달여 간 진행됐으며, △마케팅 △콘텐츠 △서비스 △인프라 등 총 4개 부문에 걸쳐 진행됐다.
 
대상의 영예는 콘텐츠 부문 아이디어를 제안한 삼산 뭉치 골프존파크 경영주가 차지했으며 금상은 마케팅 부문 관련 아이디어를 제안한 동탄 리베라 골프존파크 경영주, 동상은 인프라 부문 관련 아이디어를 제안한 문정 테라스크린 골프존파크 경영주가 선정됐다.
 
총 시상 규모는 1천만 원 규모로 △대상 500만 원 △금상 300만 원 △동상 200만 원이 수여됐다.
 
대상을 받은 삼산 뭉치 골프존파크 안재순 경영주는 "직접 매장을 운영하며 생각한 아이디어였는데 생각지도 못한 대상으로 선정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를 통해 향후 골프존파크를 이용하는 고객분들이 더욱 흥미로운 스크린골프를 즐길 수 있다면 매우 보람찰 것 같고, 앞으로 보다 뚜렷한 주인의식을 가지고 매장 운영을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골프존 가맹사업부 김민규 부장은 "먼저 골프존파크를 위해 여러 좋은 아이디어를 제안해 주신 경영주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올린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경영주분들과 서로 소통하며 골프존파크의 발전을 위한 좋은 의견을 나눌 수 있어 뜻 깊었고, 제안해 주신 아이디어는 빠르게 시장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앞으로도 경영주분들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골프존이 2017년부터 본격 운영 중인 스크린골프 가맹 사업 ‘골프존파크’는 8월 기준 1080여 개의 매장을 출점하며 가파르게 성장 중이다. 골프존은 올해에만 총 22회가량의 전국 가맹점 경영주 대상 초청행사와 우수 가맹점 초청행사 그리고 부진 가맹점 컨설팅을 진행했으며, 지난 7월에는 가맹점 지역 대표자를 대상으로 '상반기 소통위원회’를 개최하는 등 경영주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다양한 상생협력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